[도기관]2022년 평화센터 내 노후시설 보강 및 전시·교육 프로그램 강화

  제주국제평화센터, 평화확산의 중심으로 우뚝 선다

2022.01.05 (수) 05:09:53 최종편집 : 2022.01.05 (수) 05:09:53      

제주특별자치도는 세계평화의 섬 제주의 상징인 제주국제평화센터(이하 평화센터)의 2022년 운영 목표를 ‘제주형 평화 확산의 새로운 시작점’으로 정하고, 도민과 이용자들에게 다양한 평화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4일 밝혔다.

oCU.jpg

제주도는 2006년 개관한 평화센터 내 노후화된 시설을 올해 내로 보강하고, 다양한 기관과의 협업으로 새로운 전시·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을 통해 평화센터의 기능과 역할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아세안 지역 도시와 문화·관광·인적 교류 증진 및 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해 한·아세안 센터와의 협의를 통해 ‘(가칭)제주아세안홀’을 개관한다.
*한·아세안센터 : 한국과 동남아시아국가연합(아세안, ASEAN) 10개 회원국 간의 교류 협력 확대를 목적으로 2009년 출범한 국제기구

특히, 글로벌 설치예술가인 유영호 작가로부터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는 6미터 높이의 ‘그리팅맨(인사하는 사람)’을 기증받아 평화센터에 설치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다.
*그리팅맨(Greeting Man) : 만남과 존중, 경의와 배려, 화해와 평화의 상징
**서울・연천(국내) 및 멕시코・터키・우루과이(국외) 등 세계 10여 개 국에 설치됨

이어, 국립중앙도서관과 한국 최초 어린이문화운동단체인 ㈔색동회 등 유관단체와 협업해 평화센터 내 복합문화공간(베릿내)에 도서를 확충(도서기증 등)하고, 올해 제100회 어린이날을 맞아 어린이 평화인권 기획전시 등 다양한 행사도 진행한다.

이와 함께 어린이 및 청소년의 평화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기 위해 도내 학생대상으로 ‘제주 피스 스쿨(Jeju Peace School)’ 교육 프로그램 운영, 온·오프라인 홍보 강화, 포토존 설치 등을 통해 평화가치 확산 활동에 나선다.

도는 지난해 시범 운영을 시작한 제주 피스 스쿨을 통해 보다 많은 미래세대가 남북관계 및 국제정세 등에 대한 인식을 넓히고, 평화와 인권의 중요성을 인식하도록 하기 위해 올해부터 학습·체험 프로그램을 본격 구성·운영한다.

고춘화 제주도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제주국제평화센터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도민들과 제주 여행객들에게 평화의 의미를 생각하고 마음의 여유를 찾는 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제주연합방송 gumisun@daum.net

# [제주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援먯쑁泥
?
AI
tv
.
l
埇승
010
많이 본 뉴스
[제주도]구만섭 권한대행 '노사..
[제주도]노지감귤․만감류..
[제주도]2023년 국비 1조 8,00..
[제주도]4·3희생자 및 유족 명..
[제주도]월동채소 제주품종 육..
[제주도]우도면 내 일부 자동차..
[제주도]저소득층 ‘1인당 10만..
포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