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오영훈 지사, 15일부터 한 달간 주 2회 ‘도지사 경청 민생투어’ 실시

  제주시수협공판장·도민원탁회의·민속오일시장 등에서 잇달아 현장 소통

2023.11.15 (수) 09:32:01 최종편집 : 2023.11.15 (수) 09:32:01      

민선8기 제주도정이 한 해를 마무리하는 시기를 맞아 도지사가 직접 각계각층의 민생 속으로 찾아다니며 애로사항을 듣고 도민들의 삶의 변화를 이끌 체감시책 발굴에 나선다.

hZK.jpg

제주특별자치도는 15일부터 12월 22일까지 한 달여 간 도내 사회경제 분야별 현장에서 ‘도지사 경청 민생투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0642d472-60a7-40fc-90e3-26e817c479f9.jpg

이번 민생투어는 지역사회 주요 현장에서 맡은 바 책임을 다하고 있는 도민을 만나 코로나19 팬데믹 종식과 세계경제 침체 등 최근 대내외 환경 변화로 달라진 삶의 여건을 파악하고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d5a67ab9-848c-478a-ae64-870535bbc455.jpg

경청 민생투어는 15일 새벽을 여는 제주시 수협공판장을 시작으로 16일 워케이션 현장인 세화질그랭이센터 방문, 18일 필수 중증의료 체계 구축을 위한 도민원탁회의 참여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이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애로사항 청취를 위한 민속오일시장 방문, 마을 생태관광인 카름스테이 현장간담회, 노지감귤 품질 관리 유통 현장 점검, 통합돌봄 도시락 배달 참여 등 릴레이 형식으로 다양한 민생현장을 찾을 예정이다.

특히 6차산업 도전 현장인 향토 제조업과 콘텐츠 기업 탐방, 청년 세대와의 톡톡 튀는 대화의 장 참여와 함께 최근 인기를 얻고 있는 도민대학 및 청소년 교육현장 방문도 매주 두 차례가량 진행될 예정이다.

제주도는 이번 민생투어를 현장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을 참고해 민생 맞춤형 체감시책을 발굴·보완하는 한편, 도정 역점사업을 설명하는 소통과 공감의 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여창수 제주도 대변인은 “연말연시를 맞아 진행되는 민생투어는 공식 행사라는 딱딱한 형식적 틀에서 벗어나 도지사와 도민 간 자유롭게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방식으로 진행될 것”이라며 “도민 속으로 파고들어 낮은 목소리까지 청취하며 현장에서 답을 찾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제주연합방송 gumisun@daum.net

# [제주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T
r
l
많이 본 뉴스
[제주도]도-도의회 국비 확보단..
[제주도]제주특별법 개정안 연..
[경찰단]수도권 도매시장서 비..
[제주도]제주국제청년포럼 사전..
[제주도]제11회 제주 국제 해피..
[제주도]농업기술원, 청년농업..
[제주도]글로벌 고품격 관광지..
[제주도]오영훈 지사, 일곱 번..
포토 뉴스